라이프로그


2019/01/28 16:03

#7. 그때 틔운 싹 결혼생활

싹을 틔우는데 오랜 시간이 걸렸던 것을 보상이라도 해주듯이 아보카도는 정말 쑥쑥 자랐다. 누가 나 몰래 성장 촉진제를 놓은 줄 알았다. 아보카도는 내게 ‘키우는 기쁨’ 을 알려야 한다는 의무라도 가진 듯 하루가 다르게 건강히 성장하며 매일같이 내게 기쁨을 선사했다. 누구든 이 글을 보는 사람에게 생육 욕구가 생기도록 잠시 성장 과정을 소개 해야겠다.


2018.12.18



2018.12.20



2018.12.27



2018.12.28



2019.01.06


2019.01.10



2019.01.14



2019.01.14



2019.01.20



2019.01.20



2019.01.27


사진이 가독성(?)이 떨어지나 싶긴 한데, 테크닉은 없고 소개는 하고 싶은 시대에 뒤쳐진 불쌍한 초보 발아꾼을 이해해 주기 바란다. 이 시점에서 나야말로 사진들을 순서대로 정리하다가 감동해버렸다. 꾸준히 열심히 무럭무럭 커 왔구나. 대견한 아보카도ㅠㅠ


덧글

댓글 입력 영역